최종편집 2023.9.20 3:16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시론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붉은 함양에 다
“이런 교복 처
늙음이 단풍처럼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박근혜 대통령님
“표창원의원 부
박근혜 생매장과
[뉴스&이슈]
트럼프 대통령
노회찬의 타살의
신안 여교사 윤
정기준실장의 죽
블룸버그,“문재
 
뉴스홈 >기사보기
자질미달 정세균 사퇴가 정답

[2016-09-26 오후 3:29:00]
 
 
 

여당 대표가 국회의장의 중립성 훼손에 항의해 무기한 단식농성에 돌입하는 의정사상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는 26일 정세균 국회의장이 사퇴할 때까지 무기한 단식 농성에 돌입한다고 밝힌 것이다.

새누리당은 이 대표의 단식농성 돌입에 때맞춰 소속 의원 129명 전원이 교대로 국회에서 ‘1인 시위’를 벌이기로 결정하고 국정감사 참여도 보이콧했다. 볼썽사납기는 하지만 여소(與小)상황에서는 불가피한 선택이란 점에서 안타깝다.

새누리당의 이 같은 강경대응 모드로 돌아선 것은 지난 24일 정세균 의장이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건의안 처리 과정에서 "세월호(특조위 기간 연장)나 어버이연합(청문회) 둘 중에 하나를 내놓으라는데, (새누리당이) 안 내놔. 그래서 그냥 맨입으로… 그냥은 안 되는 거지”라고 말해 국회의장의 정치적 중립성을 해친데 따른 것이다.

그렇다고 정 의장이 사퇴하겠는가? 더민주의 대권 탐욕 정치가 수면 밑으로 가라앉겠는가? 어림없는 이야기다. 더민주는 원래부터 반성과 책임을 모르는 좌파특유의 근성을 가지고 있다. 그 원인제공자는 공교롭게도 그들을 공룡 몸집으로 부풀려준 야권지지 국민이다. 박근혜 정부를 무조건 공격하고 발목 잡으면 그들의 지지층은 환호한다는데 있다. 그 환호에 부합하는 행동이 국회의장의 일탈과 더민주의 힘자랑이다.

새누리당이 제동을 걸고 나선 것도 이래서다. 의회민주주의가 야당의 몸집에 의해 횡폭해지고 우롱당하고 있다면 이게 예삿일인가? 정세균 의장은 탄생자체가 잘 못됐다. 정 의장은 6선이고 새누리당 서청원 의원은 8선 의원이다. 선수로나 집권당 소속으로 보나 서청원 의원이 맡는 것이 합리적이다. 그럼에도 더민주는 국회 제1당 지위만 내세워 자기 당에서 국회의장을 맡아야 한다고 우겼다. 단 1석 차이의 1당이면서도 그랬다. 그 때 서청원 의원이 양보했다. 더민주는 통 큰 결단이라며 감사하다는 말까지 했다. 그렇게 꿰찬 국회의장이면 국회의장의 의무에 충실해야 정상이다.

그럼에도 정 의장은 정기국회 개회사에서 야당이 반대하는 사드 문제를 거론했다가 하루 넘게 국회 파행을 가져왔다. 그리고 24일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 건의안'을 야당 단독 처리하는데 선봉장 역할의 전횡을 부렸다. 정 의장은 이날 새벽 여당 원내대표에게 서류 통보만 한 뒤 의사일정을 변경하고 거대 공룡 야당의 힘에 의한 단독처리의 장을 마련해 주었다. 정 의장의 녹취록에서도 밝혀졌듯이 정세균은 더민주의 하수인에 불과하다는 사실이 재확인된 것이다.

19대 국회가 최악이었다면 20대 국회는 태어나지 않았어야할 귀태(鬼胎) 국회다. 자질미달임을 스스로 드러낸 정세균 의장이 물러나지 않고는 결코 수습될 수 없는 사태다. 그 이유는 나라가 북핵 위협에 맞닥뜨려있고 경제가 어려워 민생이 고통 받고 있는데도 야당은 허구한 날 정쟁만 일삼고 있다는데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통사정하며 경제 살리기 개혁안의 국회통과를 촉구하고 있지만 야당은 콧방귀만 뀐다. 사정이 이런데 집권여당이 어찌 방치하고 있겠는가.

                                  남강/시인,수필가.사진작가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조롱 박근혜와 같이 사퇴하는 것이 정답입니다 2016-09-26 15:51
초로 공감합니다. 2016-09-26 15:44
 
 
 

최근기사
‘변희재 태블릿 사건 인터뷰’ 가장
공감하며 소통하는 치매극복 주간행사
함안군 산인면, 추석 명절 맞아 마음
마산지혜의바다도서관과 함께 풍성한 한
“원하는 것을 얻으려면 소통하고 변해
교육정책관리자회의, 교육활동 보호 강
“소통과 이해로 즐거운 영어 수업 설
진주시, ‘2024 문화유산 야행사업
지리산 청강원 ‘마고네 콤부차’ 20
경남도 특별사법경찰, 불량식재료 사용
감동뉴스
하동세계茶엑스포 성대한 개막식…31일
“플라스틱의 늪”
하동 최참판댁에서 대한독립만세 함께
깜짝뉴스
황금산삼을 찾아라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4층 | Tel 055-267-1203 | Fax 055-267-1204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