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7.9 17:5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경제/IT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경남여성신문창간
늙음이 단풍처럼
“이런 교복 처
붉은 함양에 다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박근혜 대통령님
박근혜 생매장과
“표창원의원 부
[뉴스&이슈]
트럼프 대통령
노회찬의 타살의
신안 여교사 윤
정기준실장의 죽
 
뉴스홈 >기사보기
느티만가닥버섯, 7일 더 저장한다

[2020-06-30 오후 2:38:45]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저장성 높이는 적정배지 개발 및 수확온도 구명

저장성 증대 기술 개발을 통한 느티만가닥버섯 수출 활력 기대

  경남도농업기술원(원장 최달연)이 느티만가닥버섯의 저장성일수를 7일 이상 늘릴 수 있는 새로운 재배법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느티만가닥버섯은 근래 들어 수출량이 꾸준히 증가하여 2017년 기준 유럽과 캐나다, 미국 등에 307만 달러, 959톤을 수출하고 있으나 유럽 북미 등으로 수출할 경우 운송 기간이 한 달 이상 소요되는 이유로 신선도가 떨어지는 등의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도 농업기술원은 이러한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배지 성분과 수확온도를 조정하여 저장성을 높이는 방법을 연구해왔으며 그 결과 질소함량 비율을 기존 배지의 0.5%에서 0.8%로 높이고, 수확온도를 2~3°C 낮춘 13°C 로 설정했을 시 저장성이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에 따르면 이 재배환경에서 생산한 느티만가닥버섯의 저장일수는 49일로, 관행적인 방법으로 재배했을 때인 42일보다 7일이나 늘어났으며(랩포장 후 4°C 저장) 버섯 품질과 수량성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보였다. 

도 농업기술원은 시험재배를 통해 이 배지의 현장적응성을 검증한 후 희망 농가를 중심으로 보급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연구를 수행한 심순애 연구사는 여름철처럼 신선도 유지가 어려운 시기에도 장기 저장할 수 있는 버섯 생산이 가능해져 수출시장 개척과 농가 소득증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말했다.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기사
하동군 드론교육 뜬다
창원서부경찰서...음주운전 집중 단속
창녕군 장마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정기
산청군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추가 지
장충남 남해군수, 해상경계 회복 1인
함양군수, 기재부 제2차관‧
황제의 과일 ‘하미과’ 첫 수확하다!
상봉동 단체장협의회장 경로당 텔레비전
경남동부보훈지청“2020년 친절
한성권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남지원장
감동뉴스
경남 어촌마을 청년이 직접조성 고유
진주,‘마을수호신’ 노거수 정비
박은정 규방공예연구회장, 작품‘만남’
깜짝뉴스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박근혜 대통령님 주구난방 정부 이제야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4층 | Tel 055-267-1203 | Fax 055-267-1204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