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11.23 17:53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박스기사
 전체
 디딤돌 릴레이 인터뷰
 사람·사람들
 역사의 인물
 사설
 만평
 꿈을 실현하는 사람
 운세
 기자수첩
 Funny와 함께 세상속으로
 5.31지방선거 女性
 포토뉴스
 인터넷방송
 동영상뉴스
 탱탱뉴스
 맛집멋집
 E-Focus / 주역
 E-서평
 경남여성신문
 독자의소리
 사회교육개발원
 Beijing 2008
 고정기사
 2008세계여성인권대회
 창간9주년축하메세지
 에티켓통
 건강&요리
 시민단체행사
 알림마당
 뉴스&이슈
 가장 많이 본 기사
 독자기고
 신의한수
 [기록] 박근혜퇴진반대상황판
 may스토리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경남여성신문창간
늙음이 단풍처럼
붉은 함양에 다
“이런 교복 처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박근혜 대통령님
박근혜 생매장과
“표창원의원 부
[뉴스&이슈]
트럼프 대통령
노회찬의 타살의
정기준실장의 죽
신안 여교사 윤
 
박스기사
업로드 :  2020111717225.jpg  (339 KB), Download : 0 
제 목 :  미국 연방하원의원 선거에서 한인 4명 당선

 

왼쪽부터 메릴린 스트릭랜드, 앤디 김, 미셸 박 스틸, 영 김.

 

미국 연방 하원의원 선거에 출마한 영 김 공화당 후보(한국명 김영옥, 57)가 캘리포니아주 제39선거구에서 당선되면서 여성 3명을 포함한 한국계 미국인 4명이 미 연방의회에 동시 입성하게 됐다.

LA타임스는 11월13일 “영 김 후보가 두 번째 도전 만에 오렌지카운티 선거에서 승리했다. 공화당은 민주당에 내줬던 선거구를 다시 찾아왔다”고 보도했다. 영 김 후보는 캘리포니아 39지구 선거에서 21.2%의 득표율로 민주당 길 시스네로스 후보(19.4%)를 누르고 승리했다. 캘리포니아 39지구는 애너하임, 부에나파크 전체와 로스앤젤레스, 샌버나디노 일부를 포함하는 한인들의 텃밭이다.

1962년 인천에서 태어난 영 김은 괌에서 성장하고, 남가주대학에서 회계학을 전공했다. 시민단체 한미연합회에서 활동한 그는 에드 로이스 의원의 아시아 정책보좌관으로 20여년간 활동한 경력이 있다.

11월3일 미국 대통령선거와 함께 실시된 연방 하원의원 선거에서 가장 먼저 당선을 확정지은 사람은 메릴린 스트릭랜드다. 워싱턴주 연방하원 제10선거구 선거에서 일찌감치 당선된 그는 1967년 미군이었던 아버지가 포트 루이스 기지로 전보돼 타코마에 정착했다. 그는 마운트 타호마 고등학교와 워싱턴대학을 졸업했고 클락-애틀랜타 대학에서 경제학 석사학위를 받았고 타코마 시의원과 시장으로 일했다.

앤디 김은 2018년에 이어 뉴저지주에서 또 다시 승리해 재선의원이 됐다. 남부 뉴저지주 선거에서 그는 “저렴한 의료서비스를 보급하겠다”는 선거 전략을 들고나와 상대 후보인 공화당 리히터 후보를 꺾었다. 뉴저지에서 학창 시절을 보내고 시카고대학을 졸업한 앤디김 의원은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 발탁돼 ‘오바마 키즈’로 불린다. 2009년 9월 이라크 전문가로서 국무부에 첫발을 디딘 그는 2011년 아프가니스탄 카불에서 아프간 주둔 미군 사령관의 전략 참모로 일했고, 2013년부터 2015년 2월까지는 국방부와 백악관 국가안보회의에서 이라크 담당 보좌관으로 일했다.

지난 11일 조금 늦게 당선을 확정지은 미셸 박 후보는 서울에서 태어났고, 1975년 가족과 함께 미국으로 이주했다. 페퍼다인대학을 졸업하고, 서던캘리포니아대학(USC) 경영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고, 1981년 숀 스틸 전 캘리포니아주 공화당 의장과 결혼했다. 2014년부터 오렌지카운티 2지구 수퍼바이저로 활동한 그는 이번에 첫 연방 하원의원에 도전해 승리했다.

선거 역사를 보면 미국 한인 중 연방하원의원 선거에서 처음 당선한 사람은 1992년 김창준 의원이었다. 1999년 예비 선거에서 그가 패한 후 2018년 앤디 김의 당선까지 미국에서 한인 연방하원의원은 다시 한 명도 없었다. 한국계 여성의 미 연방의회 진출은 이번이 처음이고, 한국계 의원 4명이 동시 배출된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출처:월드코리안뉴스(http://www.worldkorean.net) /이석호기자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2020-11-17 오후 5:22:00, HIT : 153
메일로보내기 프린트화면보기 
 
   이름 :          비밀번호 :
최근기사
대마 1그루 1억원대 재배농가, 그
하동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산청 도라지 등 항노화산업박람회서 인
치매수호천사 교육이수증 수여식
함양군 제43차 함양군장학회 이사회
‘자가격리자 관리 ‘AI케어콜 서비스
경상남도, 코로나19 정밀방역 추진
하동 쌍계사 불경 목판 등 보물 승격
美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 “바이든은
함안군, 2020년 신규공무원 임용식
감동뉴스
경남 어촌마을 청년이 직접조성 고유
진주,‘마을수호신’ 노거수 정비
박은정 규방공예연구회장, 작품‘만남’
깜짝뉴스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박근혜 대통령님 주구난방 정부 이제야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4층 | Tel 055-267-1203 | Fax 055-267-1204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