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8.19 19:54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사회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북한 도발에는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붉은 함양에 다
“이런 교복 처
늙음이 단풍처럼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박근혜 대통령님
박근혜 생매장과
“표창원의원 부
[뉴스&이슈]
트럼프 대통령
노회찬의 타살의
신안 여교사 윤
정기준실장의 죽
 
뉴스홈 >기사보기
“대규모 민자유치 더 큰 남해로 도약”

[2022-07-01 오후 8:28:54]
 
 
 

장충남 군수따뜻한 정이 넘치는 지역사회 조성강조

남해군은 1일 국민체육센터에서 민선8기 출범식 및 비전선포식을 개최하고 행복한 동행, 비상하는 남해라는 군정 목표를 선포했다. 

남해군 민선 8기 비전선포식에는 하영제 국회의원, 김정호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위원장(김해을 국회의원), 임태식 남해군의회 의장, 류경완 도의원 등을 비롯해 500여 명의 군민이 참석했으며, 장충남 군수는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민선 8기 남해 미래 비전을 직접 제시했다.

또한 참가한 군민들의 질문을 바탕으로 토크 콘서트가 진행되는 등 자유로운 분위기도 연출됐다.

장충남 군수는 행복한 동행, 비상하는 남해라는 군정 목표 속에는 청렴과 공정이 기본을 이루는 신뢰받는 군정 군민들과 함께 따듯한 정이 넘치는 지역사회 조성 해저터널을 비롯한 국책사업의 순조로운 진행 대규모 민자유치를 통한 더 큰 남해로의 비상에 대한 의지가 담겨 있다고 설명했다. 

장충남 군수는 지난 4년이 난제는 풀고 성장동력을 확보한 시기였다면, 앞으로 4년은 성장동력이 본격 가동되고 군민의 행복한 삶이 안착될 수 있도록 하겠다해저터널 시대를 대비한 대규모 민자유치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청렴과 공정에 기반한 신뢰받는 행정으로 따뜻한 정이 넘치는 지역 공동체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장충남 군수는 남해군민들의 저력과 단결력이라면 비상하는 남해를 충분히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4년간 남해군의 획기적인 발전을 위해 정당과 이념을 초월한 통합행정으로 오직 남해군민을 위해 헌신 하겠다고 덧붙였다. 

하영제 국회의원은 축사를 통해 해저터널 시대를 앞둔 앞으로 4년은 남해가 절대 놓쳐서는 안 될 기회가 펼쳐져 있다장충남 집행부가 남해를 획기적인 발전으로 이끌 수 있도록 군민들과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김정호 국회의원은 장충남 군정이 지난 4년 간 다져온 초석이 앞으로 4년 간 더 풍성해진다면 떠나는 남해가 아닌 돌아오는 남해가 될 것이라며 민주당 차원에서도 장충남 군정이 하는 일이 잘 풀리도록 힘껏 뒷받침 하겠다고 밝혔다. 

임태식 남해군의회 의장은 의회와 집행부 간 협력과 협치가 더욱 중요해진 시기라며 남해군민들 피부에 직접 와 닿는 정책을 펼칠 수 있도록 의회가 앞장 서겠다고 밝혔다. 

류경완 도의원은 장충남 군수를 중심으로 한마음 한 뜻으로 미래를 설계하고 준비해 가자긴밀하게 소통하며 경남도와 남해군 간의 가교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밝혔다.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기사
이순신 호국광장에 울려 퍼진 아이들의
한국생활개선밀양시연합회원 한마음대회
수원시, 경기남부통합공항 관련「갈등관
거제시아동위원협의회 아동학대예방캠페인
밀양시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해맑은 바
밀양시 체육진흥과, 시청서문상공인번영
삼문동 청소년은 “삼문동 청소년 지도
밀양시, 과학영농실증시험포 현장 교육
밀양시가족센터‘싱글벙글 홀로라이프’사
아이샘터 어린이집 원아 대상
감동뉴스
경남 어촌마을 청년이 직접조성 고유
진주,‘마을수호신’ 노거수 정비
박은정 규방공예연구회장, 작품‘만남’
깜짝뉴스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박근혜 대통령님 주구난방 정부 이제야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4층 | Tel 055-267-1203 | Fax 055-267-1204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