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준 선생의 집 동의본가 힐링타운 개장
 조금 불편하게, 조금 심심하게 자연과 친해지기
 [2015-04-21 오후 4:26:00]

허준 선생의 집 동의본가 힐링타운이 제15회 산청한방약초축제 개막일인 오는 51일 개장한다.

11개의 한옥으로 조성된 동의본가에서는 한옥스테이, 한방체험실, 한방카페를 이용할 수 있다.

동의본가에서 체험 할 수 있는 한옥스테이의 특징은 조금 불편하게, 조금 심심하게 자연과 친해지기이다.

TV나 컴퓨터 등 전자제품이 없으며, 비누나 샴푸도 천연 제품으로 제공 될 예정이며, 일회용품은 사용하지 않으므로 세면도구는 가져 와야 한다.

동의본가는 일상을 떠나 고즈넉한 한옥에서 가족이나 지인과 함께 소중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가장 적당한 곳이다.

목조 건물인 한옥의 특성상 취사가 어려워 식사는 동의보감촌 내 식당을 이용해야 하고, 객실은 1인실, 3인실, 4인실로 운영될 예정이다

동의본가 힐링타운은 지난해 12월 한국한의산업협동조합과 위수탁 협약을 체결 국내외 한방의료 관광의 중심지로 발돋움하기 위해 준비를 해왔다.

한편 한국한의산업협동조합은 전국의 480여개 한의원을 비롯해 한약재 재배 및 유통, 제약, 부항 제조업체, 의료기기 업체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한의계 모든 산업이 협력해 믿을 수 있는 한약재와 안전한 침, , 부항으로 가장 좋은 진료를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13년 산청세계전통의약엑스포 기간 동안 동의본가 힐링타운을 운영해 좋은 호응을 얻은 한국한의산업협동조합은 동의본가를 향후 한방의료 관광 클러스터로 조성할 계획을 갖고 있다.

지리산 자락의 뛰어난 자연조건과 약초의 고장으로 자리매김한 산청군의 위상을 토대로 한약, 생약 위주의 천연치료법을 실시하고, 지역의 건강기능식품과 음료, 차 등을 제공해 힐링과 여행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곳으로 만들 계획이다.

앞으로 동의본가는 한옥스테이 체험객들에게 한방 스파와 수압마사지, 좌훈, 골반 교정마사지 등의 한방체험은 물론 예약진료를 통한 사상체질 상담과 처방까지 가능하다.

또 한방체험실 운영과 함께 한방카페도 운영 건강음료, 지역에서 생산되는 건강식품과 한국한의산업협동조합 참여업체들의 물품도 판매할 예정이다.

산청군 관계자는 동의본가 힐링타운 개장으로 한방치유 서비스를 개발 한방 의료관광 기반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