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농특산업육성 활기 기반조성 힘 받는다
 
 [2020-02-14 오후 7:25:59]

산청군 농특산업육성 활기 기반조성 힘 받는다

, 295000만원 투입 소규모영농인 체질 강화 14억원

1읍면1소득 작목 육성사업 55000만원까지... 

산청군이 2020년 농업소득증대사업에 295000만원을 투입한다. 14일 군에 따르면 농업소득증대사업은 새로운 고소득 작목을 개발해 농업인의 경쟁력을 높이고 소규모 영농인의 체질을 강화해 소득창출의 기반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올해 추진되는 농업소득증대사업신규 소득작목개발·영세농가 지원을 중심으로 하는 소득증대사업(14억원)’ 고품질 농산물 유통에 필수적인 농산물건조기 및 저온저장시설 지원 사업(10억원)’ 지역특성에 맞는 고효율 전략품목을 지원하는 ‘1읍면 1소득작목 육성사업(55000만원)’ 3가지 사업으로 구분된다. 

우선 소득증대사업은 14억원의 예산을 들여 새로운 작목을 개발하고 영세농가와 저소득 농가를 지원하는 등 204개 사업이 추진된다 

또한 농산물의 품질을 높이기 위한 시설 과학화와 현대화 사업도 지원한다. 특히 각 지역특성에 맞는 전략품목도 육성한다. 지원사업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고소득 농가와 작목반, 법인 등은 제외된다. 또 경운기와 관리기, 트랙터 등 농기계 지원과 소모성 사업에 대한 지원도 지양한다 

신선 농산물 유통을 위한 필수 기반시설로 손꼽히는 저온·저장시설과 농산물 건조기 지원 등 농업현대화 시설 사업도 추진한다.

올해에는 10억원의 예산을 들여 건조기 190여대와 저온저장고 190여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한도는 건조기와 저장고 모두 1대당 가격(사업비)50%이내며, 500만원 한도다. 지원은 친환경 고품질의 과수, 곶감, 전작, 특작, 약용작물 등을 생산하는 지역민으로 시설이 필요한 농업인을 대상으로 한다. 

1읍면 1소득작목 육성사업은 각 읍면의 실정에 맞는 특화작물을 육성하는 사업이다. 현재 산청에서 가장 높은 소득을 올리고 있는 딸기와 곶감을 비롯해 양파, 사과, 양잠 등 5개 특화작물을 지원할 계획이다 

해당 특화작물을 중심으로 친환경농업과 저탄소 녹색성장형 농업, 과학적 시설영농이 가능하도록 추진된다 

산청군 관계자는 영세농업인의 경쟁력을 끌어올려 전체 농가의 평균 소득을 높이기 위해 농업소득증대사업을 추진하게 됐다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새로운 고소득 작목 개발과 시설현대화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